군산인뉴스 즐겨찾기 추가 +

로그인   |   회원가입

정치/행정     경제     사회     교육/문화     건강/스포츠     농어촌     갤러리     군산인인물     오피니언

[농어촌]  종량제봉투에는 불에 타는 쓰레기만 담아주세요!

군산인뉴스

입력 : 21-03-02 09:13

군산시는 시민들이 배출하는 생활쓰레기의 안정적인 처리를 위해 2일부터 시 폐자원에너지화시설(소각장)을 본격 가동한다고 밝혔다.


c66abc0913be5465d93d9b666afe3264_1614643991_2569.jpg
 


군산시는 시민들이 배출하는 생활쓰레기의 안정적인 처리를 위해 2일부터 시 폐자원에너지화시설(소각장)을 본격 가동한다고 밝혔다.

 

시는 내초동에 위치한 공공매립장이 포화상태에 되기 전 지속가능한 생활폐기물 처리를 위해 국비와 민간투자로 군산시 폐자원에너지화시설』 사업을 추진해왔으며지난 2020년 11월 시험가동을 통해 소각시설 성능 검증과 안전 기준 충족여부를 철저히 확인한 바 있다.

 

주요 시설로는 소각시설과 재활용 선별시설이 있으며 소각시설은 고효율 복합식과 연속 연소식 스토커 방식의 최첨단 시설로, 1일 220t의 생활폐기물을 처리할 수 있다이는 시에서 발생하는 생활폐기물 전량을 소각할 수 있는 양이다.

 

또한 재활용시설은 최첨단 자동선별기 등을 설치해 재활용 선별의 효율성과 경제성을 높였으며 1일 20톤의 재활용 쓰레기를 선별할 수 있다.

 

소각장이 본격 가동됨에 따라 불에 타는 쓰레기는 종량제 봉투로불에 타지 않는 쓰레기는 종량제 마대에 담아 배출해야 하며이를 지키지 않고 혼합 배출하는 경우에는 불법투기로 간주돼 수거되지 않는다.

 

봉투와 마대에 담기지 않는 생활쓰레기는 기존과 같이 대형폐기물 스티커를 구매해 배출하면 되며재활용 쓰레기 역시 기존과 같이 투명한 비닐봉투에 담아 배출하면 된다.

 

채왕균 자원순환과장은 군산시 매립장이 포화되기 전 폐자원에너지화시설이 운영되어 무척 다행으로 생각한다며 시설물의 철저한 관리와 감독을 통해 생활폐기물의 안전한 처리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군산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현재 0명이 참여하고 있습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오피니언

군산인뉴스

전라북도 군산시 수송안길 25, 2층        전화 : 063.732.6001~3

신문등록번호 : 전북.아00505        발행인 : 강진아        편집인 : 하은택        청소년보호책임자 : 호상빈

등록일 : 2018년 07월 12일

Copyright ⓒ 2018 군산인뉴스,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