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인뉴스 즐겨찾기 추가 +

로그인   |   회원가입

정치/행정     경제     사회     교육/문화     건강/스포츠     농어촌     갤러리     군산인인물     오피니언

[사회]  전북 군산형 일자리, 정부 상생형 지역일자리 선정

군산인뉴스

입력 : 21-02-25 16:56

군산시는 25일 전기차 클러스터 조성을 중심으로 추진하고 있는‘전북 군산형 일자리 사업’이 정부 상생형 지역일자리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c66abc0913be5465d93d9b666afe3264_1614239781_7468.jpg
 


군산이 전국 네 번째로 지역일자리에 선정되며 미래차 산업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군산시는 25일 전기차 클러스터 조성을 중심으로 추진하고 있는전북 군산형 일자리 사업이 정부 상생형 지역일자리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 산업통상자원부는 상생형 지역일자리 심의위원회를 열고 지난 9일 민관합동지원단의 현장심사 내용을 바탕으로 전북 군산형 일자리의 상생요소지속가능성고용 창출 효과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최종 선정했다.

 

지난‘19년 10월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했던 전북 군산형 일자리 상생협약식 이후 약 1년 4개월 만의 성과로 지난해 6월 광주, 10월 경남 밀양·강원 횡성에 이은 네 번째 지정이다.

 

이번 정부 상생형 지역일자리 지정으로 참여기업은 정부와 지자체로부터 3,400억 원 규모의 지원 토대를 마련함으로써 한국GM 군산공장 폐쇄로 잃어버린 일자리를 회복하고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올해부터 스마트모빌리티 협업센터 구축공용 전기차 스케이트보드 개발·활용 등 R&D사업을 시작으로 사업초기 경영안정화를 위한 자금지원공동근로복지기금 지원 등 15개 사업(3,400억 원 규모)을 단계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며추가적으로 정부에 7개 사업(985억 원 규모)을 별도로 건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전북 군산형 일자리는 명신에디슨모터스(등 4개 전기 완성차 업체와 1개 부품업체가 ‘24년까지 총 5,171억 원을 투자해 전기 SUV, 전기트럭전기버스 등 24만 대를 생산하고 1,700여 개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것을 목표로생산 11조 4,671억 원부가가치 2조 8,149억 원취업유발 36,899명 등 경제적 파급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전망된다.

 

시는 올해 생산과 고용이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만큼 참여기업이 지역에 안착될 수 있도록 지원과 더불어 특화 컨설팅을 통해 Value Chain 연계사업의 구체적인 실행방안을 마련하고 노동자 이사회 참관제공동근로복지기금선진형 임금체계 도입 등 협약 이행방안을 마련해 본격적으로 운영할 계획으로 3월부터 조속히 상생협의회를 가동하여 논의할 방침이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위기 속에서 빛을 발하는 건 상생의 마음노사민정 각 주체의 양보와 헌신에 감사드리며이제 시작입니다아무도 가지 않은 길흔들리지 않고 굳건히 나아갈 것이라 감회를 밝히며, “오늘 상생형 지역일자리 지정의 성과가 군산 전기차 클러스터를 성공적으로 이끌고 지속적인 일자리 창출과 지역의 발전으로 이어져 지역경제의 성장판나아가 대한민국 미래차 산업의 구심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군산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현재 0명이 참여하고 있습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오피니언

군산인뉴스

전라북도 군산시 수송안길 25, 2층        전화 : 063.732.6001~3

신문등록번호 : 전북.아00505        발행인 : 강진아        편집인 : 하은택        청소년보호책임자 : 호상빈

등록일 : 2018년 07월 12일

Copyright ⓒ 2018 군산인뉴스, All Right Reserved